[ 노동절 톺아보기 - ③ 노동절에 일하면 휴일 노동 수당이 150%? 250%? ]

1. 5월 1일 노동절은 <근로자의 날 제정에 관한 법률>에 “근로기준법에 따른 유급휴일”로 명시되어 있음을 이미 설명드렸죠? 흔히 노동절에 일하면 총 250%를 받는다고 말합니다. 또 어떤 사람은 150%를 추가로 지급받는다고 합니다. 어떤 말이 맞을까요?

2. 둘 다 맞지만 좀 나누어서 살펴볼 필요가 있습니다. 월급제 노동자의 경우, 월급에 노동절 유급휴일수당 100%가 이미 포함되어 있습니다. 따라서 노동절에 일을 할 경우, 일의 대가로 받는 100% 임금에 50%를 가산한 150%의 휴일 노동 수당을 ‘추가로’ 지급받게 됩니다.

3. 그런데 일용직 노동자의 경우는 어떨까요? 일당의 250%를 받습니다. 유급 일당 100%와 휴일 노동 수당 150%를 합한 250%를 받게 됩니다.

4. 지금까지 설명한 내용을 구체적 사례와 함께 표로 정리해 볼까요?
일단 소정 노동 시간은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1일 8시간, 주휴일은 일요일, 통상시급 = 8,000원으로 가정합니다. 노동절에 8시간 일할 경우와 쉴 경우에 받게 될 수당은 아래와 같습니다.


 

 월급제

 일급제

 노동절에 일할 경우 (8시간)

 월급과 별도로 96,000원

(=시급8,000원*8시간*1.5배)

 일당으로 160,000원

(=시급8,000원*8시간*2.5배)

 노동절에 쉴 경우

 월급을 공제 없이 그대로 지급

 유급휴일수당으로 64,000원

(=시급8,000원*8시간)

5. 며칠 전에 어떤 분이 이렇게 묻더군요. 올해에는 5월 1일 노동절이 일요일이니까 일당을 “따불”로 받는 게 아니냐고 말이죠. 만약 취업규칙이나 단체협약 등에 주휴일과 공휴일이 중복된 경우에 수당을 각각 지급한다는 규정이 있다면, “따불”로 지급해야 합니다. 하지만 그러한 별도 규정이 없다면 중복된 휴일을 1회로 봅니다.




Posted by 청주노동인권센터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