곧 추석입니다. 둥그런 달 만큼이나 즐겁고 행복한 날들만 있기를 바랍니다.

센터에서는 해고 노동자들을 모시고 차를 나누며 함께 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작은 위로라도 되고 싶어 선물을 드렸습니다.

서로의 안부를 물으며 삶의 무게가 

어깨를 누르지만 그래도 힘 있게 살아가기를 다짐하기도 했지요^^

눈물을 보이며 그간의 투쟁을 이야기 하실 땐 저도 울컥했습니다.


당신은 아름답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지금센터는 > 센터가 만난 사람'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해고노동자들과 함께^^  (0) 2017.09.28
롯데 네슬레노조와 함께 닭갈비를?!! ㅎ  (0) 2017.09.19
청년, 꿈을 꾸자  (0) 2017.02.03
나눔의 재생산  (0) 2017.02.03
우는자 곁에  (0) 2017.02.03
계란을 깨고 나와 - 전호연  (8) 2016.08.09
Posted by 청주노동인권센터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