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금센터는/센터활동

음성노동인권센터 소식 / 권리로부터 소외된 노동자들 상담 줄이어

 

 

 

음성노동인권센터가 개소식을 한 때가 3월 3일이니 한달이 됐습니다. 조금씩 자리를 잡아가고 있고 음성 지역분들을 중심으로 센터 운영진 구성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지역 노동자들이 어떻게들 알고 상담을 찾고 있습니다. 그 동안 자기 권리로부터 소외받아 온 사람들 일색입니다. 오늘은 집단 임금체불로 5명이 사무실을 다녀갔고 저녁엔 4명이 찾아오기로 했습니다.

 

음성에서도 금왕, 대소, 삼성 지역은 가히 부동산사무소와 인력개발사무소(직업소개소) 왕국입니다. 사람이 모이는 곳은 한 집 건너 부동산이요 직업소개소입니다. 센터와 같은 건물을 쓰는 옆 사무실도 인력개발사무소입니다. 창문 밖 길 건너에도 인력개발이 있습니다. 그 인력개발엔 아침 저녁으로 이주노동자들이 들어갔다 나왔다 합니다. 불법체류라 알려진 미등록 이주노동자들입니다.

...

이 직업소개소들은 상당수의 인원을 공장으로 취업보내고 있습니다. 공장으로부터 돈을 받아 거기서 임금을 떼어주고 나머지는 자기들이 갖습니다. 장기간 공장생산직으로 인력을 파견보내는 일은 안 봐도 불법파견이거나 불법 근로자공급사업입니다. 인력사무소가 직접 관리할 여력이 없기 때문에 '도급'이라는 것이 불가능하죠. 하지만 불법파견인지 아닌지 따지는 것조차 사치스러워 보일 정도로 노동권이 낙후돼 있습니다. 상담 들어온 것만 해도 상습체불이 몇 건이요, 연차수당이니 퇴직금은 아예 먼 나라 얘깁니다.

 

며칠 전 옆 사무실 인력개발 사장이 찾아왔습니다. 우리 센터 하는 일이 영 신경 쓰였나 봅니다.
"우리 사무소는 불법은 안 하려고 해요. 그래서 힘들어요. 사업 접으려고 사무실 내놨어요."

며칠 동안 드는 생각이 있었습니다. '음성지역 일자리가 악성 질환에 시달리고 있구나.'
지금은 조금씩 알아가는 과정입니다. 차근차근 시작하겠습니다.

'지금센터는 > 센터활동' 카테고리의 다른 글

노란리본 제작소  (0) 2015.04.14
최저시급 1만원으로 업업!  (0) 2015.04.13
따듯한 밥 한끼 먹었습니다♥  (0) 2015.04.01
영화보는날- 방가방가^^  (0) 2015.03.30
4.24 총파업 함께해요!  (0) 2015.03.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