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8일 옥천 금천계곡으로 센터 야유회를 다녀왔습니다. 오랜만에 회원들과 얼굴 보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습니다. 맛있는 음식 나눠먹고, 노래부르고, 춤추고, 물놀이 하다보니 시간이 훌쩍 지났답니다. 투쟁하고 있는 청주시노인전문병원분회 회원들도 오셔서 편히 쉬고 가셨습니다. 야유회때 민경태 회원이 차량 지원을 해주셨고, 매그나칩반도체 김상우씨 어머니 김순옥씨와 정희수 회원, 옥천성당분들이 과일을 후원해주셨습니다. 고맙습니다.


 

  

 




 

Posted by 청주노동인권센터

댓글을 달아 주세요